스포츠뉴스

SSG랜더스, 퓨처스필드에 대공간 공조시스템 구축…“쾌적한 훈련환경 조성”

작성자 정보

  • 작성자 슈어맨스
  • 작성일

컨텐츠 정보

본문

16421356738845.jpg
SSG퓨처스필드 전경.  제공 | SSG랜더스


[스포츠서울 | 김민규기자]SSG랜더스가 선수 육성의 요람인 SSG퓨처스필드에 제트 공조기를 설치하는 등 쾌적한 훈련환경을 조성했다.
이를 통해 추운날씨에 선수들의 부상에 대한 부담을 줄이고, 훈련에 매진할 수 있도록 해 컨디션을 끌어올리겠다는 목표다.

SSG랜더스는 14일, 육성 환경 개선을 위해 SSG퓨처스필드 실내연습장에 약 5억원 규모의 대(大)공간 공조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밝혔다.
SSG는 다년간 대규모 실내시설 운영경험을 보유한 이마트와의 협업을 바탕으로 사계절 내내 훈련이 이뤄지는 SSG퓨처스필드에 최적화된 공조 시스템을 적용했다.
이를 통해 실내연습장 냉난방 효율 및 공기질이 대폭 개선돼 특히, 혹한기와 혹서기에 선수단의 훈련효과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했다.
먼저 이번 사업으로 기류 도달거리 50m이상의 대공간 냉난방 특화 설비인 ‘제트 공조기’ 총 4대가 새롭게 마련됐다.
제트 공조기는 실내연습장 전체온도를 적정수준(여름철 최고온도 27도 이하, 겨울철 최저온도 10도 이상)으로 유지할 수 있어 선수단에 쾌적한 훈련환경을 조성할 수 있다.
또한 신규 설치된 총 10대의 ‘제트 마이저’는 실내공기를 대량으로 유동해 실내 공기질 개선 및 환기 기능을 하는 동시에 실내연습장 하부에서 상부로의 공기 순환을 차단함으로써 공기청정 및 난방효율 제고에도 기여한다.
내야수 고명준 선수는 “새로운 공조 시스템이 도입된 이후로 선수들 모두 연습장 내부가 더욱 따뜻해진 것을 체감할 수 있었고, 추운 날씨에도 선수들의 빠른 워밍업이 가능해지면서 부상에 대한 부담감이 줄었다.
환경이 좋아진 만큼 나 또한 훈련에 매진해 올 시즌 부상 없이 1군에서 두 자릿수 홈런을 기록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”이라고 각오를 밝혔다.
한편, 22시즌 퓨처스팀(2군)은 오는 2월 2일부터 SSG퓨처스필드에서 공식 훈련을 시작할 계획이다.
kmg@sportsseoul.com

관련자료

댓글 0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전체 8,510 / 1 페이지
번호
제목/내용

공지사항


알림 0